산부인과질환클리닉
 
 
HOME > 산부인과질환클리닉 > 산부인과질환클리닉
 
작성일 : 12-12-20 22:22
임신중독증이야기
 글쓴이 : Hers
 동영상 :
 

전세계적으로 1년에 34만명(2008년 자료)의 여성이 임신과 관련된 질환으로 사망하고 있는데 대략적으로 하루에 1000명이 임신과 관련되어 사망하는 것입니다.
임신과 관련하여 산모들의 생명을 위협하는 3대 질환은 출혈, 감염, 고혈압성질환입니다.
감염성질환은 급속도로 감소되는 추세지만 산모 고령화에 발맞추어 고혈압성질환은 날로 증가 추세에 있습니다.
임신성고혈압은 특히나 산모와 아기의 안녕상태를 급속도로 해칠수 있는 질환이라고 할수 있습니다.흔히들 임신 중후반기에 혈압이 오르고 단백뇨가 나오고 온몸이 붓는 산모들을 생각하면 됩니다.
물론 부종은 진단기준에서 빠지기는 했지만 그래도 임상적으로 시사하는 바가 많기 때문에 전신부종은 간과할수 없는 부분입니다.
여기에 상복부통증, 시야장애, 두통, 오심, 구토, 태동감소등의 다양한 증상을 동반할수도 있습니다.일단 증상이 동반된다면 무조건 중증임신중독증으로 생각하고 대학병원 산부인과에 즉시 바로 즉시 달려가야 합니다.
산부인과에서는 산모가 혈압이 올라가면 극도의 과민반응을 보이는데 내과나 다른 임상의사들이 보기에 이해가 안되는 부분일 것입니다.
그러나 임신을 하게 되면 우리몸을 움직이는 생리(physiology)가 변하게 되어 혈압, 혈액구성, 내분비기능, 심폐기능등 많은 부분들이 변화하기 때문에 일반적인 의학상식의 잣대만 들이대면 곤란합니다.
가령 혈압을 예로들면 산모혈압이 150/100 mmHg 인데 산부인과에서 호들갑을 떠는것을 내과의사들은 이해를 하지 못합니다.
그런데 산모들은 혈관 말초저항이 감소하기 때문에 혈압이 감소하는것이 정상입니다.
즉 산모 혈압이 80/60 mmHg이라면 산부인과에서는 정상이라고 말하고 반면에 150/100 mmHg라면 혈압이 상당히 오른 경우라고 생각합니다.
혈압이 올라가고 단백뇨가 나오고 상기의 증상이 있으면 즉시 바로 즉시 대학병원 산부인과에서 분만을 할것인지 여부를 결정해야 합니다.
임신중독증을 방치했을때 태아사망, 산모사망, 자간증(산모가 경련을 하는 경우), 뇌출혈, 망막박리에 의한 실명, 폐부종, 태반조기박리, 범혈관성혈액응고장애.... 수 많은 부정적인 상황을 맞을 수 있습니다. 

특히 경련을 하는 자간증(eclampsia), 태반조기박리(placenta abruption), 헬프증후군(HELLP, Hemolytic Elevated Liver enzyme Low Platelet), 뇌출혈(ICH, Intracerebral hemorrhage)등은 바로 즉시 산모와 태아의 생명을 위협할수 있는 응급상황입니다.

여전히 3대산모사망원인을 임신성고혈압질환이 차지하고 있는 이유이기도 합니다.

 

가령 산모가 응급실에 두통과 상복부 통증, 토할것 같은 느낌을 주소로 내원했다면  일단 응급실에 오면 혈압은 재니까 혈압이 150/100 mmHg정도 되고 다른 의학분야와 달리 달리 산부인과는 약간 동떨어진 분야이고 자주 접하지도 않고 또 자신도 없으므로 일단은 검사를 보냅니다.
산모라 X-ray는 찍지 못하고 단순히 혈액,소변검사만 하는데 소변에서 100mg/dL정도의 단백뇨가 나왔다고 한다면 더구나 응급실에는 현재 머리가 터지고 뼈가 부러져서 피를 철철 흘리면서 고함을 지르는 환자들로 가득차 있다고 가정해본다면 이때 응급실 당직의사는 외관상 멀쩡하고 본인은 불편하다고 하나 특별히 아파보이지 않고 실은 약처방이나 처치에 자신도 없는 산모는 더이상 고민의 대상이 아닙니다.
당직의사는 이렇게 말할 것입니다.
"혈압이 조금 높기는 하나 응급실에서 볼 정도는 아니고, 단백뇨가 나오기는 하나 정상인도 오래 서 있거나 하면 그 정도는 나올수 있고, 두통이야 혈압이 올라가니까 올수 있고, 토할것 같은 증상이야 산모들 누구나 있을 수 있는 현상이며 몸이 붓지 않는 산모들 봤어요? 산모라 제가 약처방하기도 그렇고 암튼 정 불편하시면 내일 다니시던 산부인과로 가세요."

하며 환자를 보낼 것입니다.
그런데 이 산모가 지금 응급실에서 가장 응급한 환자입니다.
피를 철철흘리는 환자보다도 더 응급환자인 것입니다.
이 산모는 중증임신중독증, 위에 언급한 증상이 있으면 무조건 중증임신중독증이고 더구나 곧 경련을 하기 직전인 산모이고 개인 산부인과가 아닌 대학병원 산부인과에 바로 지금 당장 후송을 해야할 환자입니다.
이처럼 임신중독증은 무서운 질환임에도 불구하고 대부분의 환자나 보호자는 특별히 몸이 아픈것이 아니기 때문에 대수롭지 않게 생각하고 호들갑 떠는 의사를 뒤로 하고 대수롭지 않게 생각하는 병원으로 옮겨갑니다.
그러데 후자의 병원이 잘못된 것이다.
주위에 이런 증상의 산모가 있으면 즉시 대학병원 산부인과를 방문하기를 권유했으면 합니다.


 
   
 

Her산부인과의원

광주광역시 북구 운암동 1080-9번지 굿모닝빌딩 3층
전화:062-250-1100. 523-9500 팩스:062-523-9501
E-mail: yschoimd@hers.kr
  Copyright ⓒ HDWEB All rights reserved.